HOME | 판관공파 뉴스  
유 래
선 조
선조묘소
본 관
세계도(9세)
반남박씨 500년사
시제일
상로재
석천암
알묘문
유 사
왕조연표
항열강정표
대종중안내
 
 
현재위치 : 홈 > 반남박씨 > 유래
 

반남박씨는 호장공 휘(諱)응주(應珠)를 반남박씨의 선조(先祖)로 모시지만 세보의 기록에 따르면 멀리 신라시대의 박혁거세를 또한 시조로 하고 있습니다. 1642년 최초로 발간된 임오보의 서문에서도 “ 해동의 박씨는 모두 혁거세의 후예이다 ”라고 하였습니다. 한국에 많은 박씨들이 혁거세를 조조〔肇祖)로 하고 있지만 “이를 모두 헤아릴 수 없기”에 특별히 세계(世系)를 기록할 수 있는 호장(戶長) 응주(應珠)로써 조선(祖先)을 삼은 성씨가 바로 우리의 반남박씨입니다.

"영남에 처음으로 군장(軍長)이 없더니, 육부의 대인이 신라시조 혁거세를 물색하여 그를 받들어 임금을 삼았다. 처음에는 그가 알을 쪼개고 나왔는데 그 알의 크기가 박과 같았다. 우리나라 사람이 박(瓢:박표)을 박(朴)이라 하였으므로 성을 박씨(朴氏)라 하니 해동의 박씨들은 모두 그의 후예이다" - 1642년 최초로 영주에서 발간된 임오보(壬午譜) 서문에서 -

"박씨는 원래 신라에서 나왔는데 지영(枝榮)이 산포되어 주군(州郡)에 나뉘어 살아서 아래로는 민예(珉隸)가 되기도 하고 위로는 공경대부가 되었으니, 이를 모두 헤아릴 수가 없었다. 각각 그 세계를 기록할 수 있는 것으로써 조선(祖先)을 삼고, 조선(祖先)이 일어난 것으로써 드러내고 호장(戶長) 응주(應珠)로써 조선을 삼은 이가 우리 일족이다" - 1683년 발간된 계해보(癸亥譜) 서문에서 -

"우리 박씨는 본래 신라시조에서 나와 면면히 천년을 내려오면서 손지(孫支)가 번연(蕃衍)하였다. 그러나 신라의 사기가 소실되어 파계 원류를 상세히 알 수 없다. 근족(近族)의 반남에 판석(版籍)을 둔 이가 고려 호장공으로써 조선(祖先)을 삼으니 이에 비로소 보첩을 갖게 되었다" - 1825년 발간된 을유보(乙酉譜) 서문에서 -

"우리 박씨는 신라(新羅)로부터 나와 고려(高麗)를 지나고 한국(韓國)에 이르기까지 면원(綿遠)하고 혁현(赫顯)하였다. 도학의 융성함과 문장의 화려함이며, 열렬하게는 절의(節義), 우뚝하게는 공업(功業)으로부터 사환(仕宦)의 영달(榮達)에 이르기까지 헌칠하게 서로 잇달아서 비록 갑족(甲族)이라 호칭하는 어느 타성(他性)으로도 능히 견줄 자가 없을 것이니 어찌 까닭 없이 그러하랴?" - 1958년 발간된 무술보(戊戌譜) 서문에서 -

 
copyright 2005 by 반남박씨 판관공파 종중 All rights reserved. www.bannam.or.kr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판관공파종회관 : 우)36100 경북 영주시 원당로 77 (영주동)
전 화 : (054) 637 - 5635 관리자메일: ab2314ab@hanmail.net (박학서)